대림 4주간 금요일(루가 1:67-79), 12월 24일

67   아기 아버지 즈가리야는 성령을 가득히 받아 예언의 노래를 불렀다.
68   “찬미하여라, 이스라엘의 주 하느님을! 당신의 백성을 찾아와 해방시키셨으며,
69   우리를 구원하실 능력 있는 구세주를 당신의 종 다윗의 가문에서 일으키셨다.
70   예로부터 거룩한 예언자들의 입을 빌려 주님께서 말씀하신 대로
71   원수들의 손아귀에서 또 우리를 미워하는 모든 사람들의 손에서 우리를 구해 주려 하심이요,
72   우리 조상들에게 자비를 베푸시며 당신의 거룩한 계약을 기억하시고
73   우리 조상 아브라함에게 맹세하신 대로
74   우리를 원수들의 손아귀에서 구해 내시어
75   떳떳하게 주님을 섬기며 주님 앞에 한 평생을 거룩하고 올바르게 살게 하심이라.
76   아가야, 너는 지극히 높으신 하느님의 예언자 되어 주님보다 앞서 와서 그의 길을 닦으며
77   죄를 용서받고 구원받는 길을 주의 백성들에게 알리게 되리니
78   이것은 우리 하느님의 지극한 자비의 덕분이라. 하늘 높은 곳에 구원의 태양을 뜨게 하시어
79   죽음의 그늘 밑 어둠 속에 사는 우리에게 빛을 비추어주시고 우리의 발걸음을 평화의 길로 이끌어주시리라.”

“대림 4주간 금요일(루가 1:67-79), 12월 24일”의 1개의 댓글

  1. 오늘의 복음말씀을 묵상합니다
    “아가야, 너는 지극히 높으신 하느님의 예언자 되어 주님보다 앞서와서 그의 길을 닦으며 죄를 받고 구원 받는 길을 주의 백성들에게
    알리게 되리니” 아기 아버지 즈가리아는 성령을 가득히 받아 아기 요한의 탄생, 예언의 노래를 불렀습니다
    천지 창조의 하느님 ! 하느님의 지극한 자비의 덕분으로 구원의 태양을 뜨게하시며 우리에게 빛을 비추어 주시고 우리의 발걸음을 평화의 길로 이끌어 주시리라 믿습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