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5 경솔한 판관 입다

판관기 10-12장
아이고, 이 자식아, 네가 내 가슴에 칼을 꽂는구나. 내가 입을 열어 야훼께 한 말이 있는데, 천하 없어도 그 말은 돌이킬 수 없는데 이를 어쩐단 말이냐!

“85 경솔한 판관 입다”의 1개의 댓글

  1. <판관 돌라와 야이르/판관입다/판관 입산/판관 엘론/판관 압돈>-판관 지도자의 삶이 하느님을 얼마나 사랑하고 섬기는 가에 따라 하느님의 기쁨이 될수도 있고 슬픔이 될수 있다는 것을 묵상합니다

전병옥(스데반) 에 응답 남기기 응답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