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3주 금요일 (홀수해)

본기도

주 하느님, 주님을 의지하는 이들의 힘이 되시나이다. 비오니, 우리가 주님의 도우심 없이는 선을 행하지 못하오니 성령의 인도하심을 따라 마음과 행실로 주님의 계명을 온전히 지키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함께 한 분 하느님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하나이다. 아멘.

히브 10:32-39

32 ¶ 여러분은 처음에 빛을 받고 나서 많은 고난의 도전을 받으면서도 견디어 내던 시절을 생각해 보십시오. 33 여러분 중에는 모욕과 환난을 당하여 구경거리가 된 사람들도 있고 그런 형편에 빠진 사람들의 친구가 된 사람들도 있습니다. 34 여러분은 감옥에 갇힌 사람들을 동정했고 또 자기 재산을 다 빼앗기는 일이 있어도 그보다 더 좋고 더 영구한 재산을 차지할 수 있다는 것을 깨닫고 그 일을 기쁘게 당했습니다. 35 그러므로 여러분은 신념을 버리지 마시오. 그 신념에는 큰 상이 붙어 있습니다. 36 여러분이 하느님의 뜻을 행하고 하느님께서 약속해 주신 것을 받으려면 인내가 필요합니다.

37“조금 더 있으면
.     오실 이가 지체 없이 나타나리라.
38  그러나 나를 믿는 올바른 사람은 믿음으로 살리라.
.     만일 그가 뒤로 물러서면
.     내 마음이 그를 달갑게 여기지 않으리라.”
.     칠십인역 하바 2:3-4

39 우리는 뒤로 물러나 멸망할 사람들이 아니라 믿음을 가져 생명을 얻을 사람들입니다.

시편 37:3-6, 39-40

3    주님만 믿고 살아라.
     
땅 위에서 네가
     걱정 없이 먹고 살리라.
4    네 즐거움을 주님에게서 찾아라.
     
네 마음의 소원을 들어 주시리라.
5    주님께 앞날을 맡기고 그를 믿어라.
     
몸소 당신께서 행해 주시리라.
6    햇빛처럼 너의 옳음을 빛나게 하시고
     
대낮처럼 네 권리를 당당하게 해 주시리라.
39  주께서 의인을 구원하시고
     
고난 중의 성채가 되신다.
40  의인들이 주님을 피신처로 삼으니,
     주께서 도우시고 구해주시며
     
악인들에게서 빼내어 살려주신다.

⦿  영광이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     처음과 같이 지금도 그리고 영원히, 아멘.

마르 4:26-34

26 ¶ 예수께서 또 말씀하셨다. “하느님 나라는 이렇게 비유할 수 있다. 어떤 사람이 땅에 씨앗을 뿌려놓았다. 27 하루하루 자고 일어나고 하는 사이에 씨앗은 싹이 트고 자라나지만 그 사람은 그것이 어떻게 자라는지 모른다. 28 땅이 저절로 열매를 맺게 하는 것인데 처음에는 싹이 돋고 그 다음에는 이삭이 패고 마침내 이삭에 알찬 낟알이 맺힌다. 29 곡식이 익으면 그 사람은 추수 때가 된 줄을 알고 곧 낫을 댄다.”

30 ¶ 예수께서 또 말씀하셨다. “하느님 나라를 무엇에 견주며 무엇으로 비유할 수 있을까? 31 그것은 겨자씨 한 알과 같다. 땅에 심을 때에는 세상의 어떤 씨앗보다도 더욱 작은 것이지만 32 심어놓으면 어떤 푸성귀보다도 더 크게 자라 고 큰 가지가 뻗어서 공중의 새들이 그 그늘에 깃들일 만큼 된다.”

33 ¶ 예수께서는 그들이 알아들을 수 있을 정도로 이와 같은 여러 가지 비유로써 말씀을 전하셨다. 34 그들에게는 이렇게 비유로만 말씀하셨지만 제자들에게는 따로 일일이 그 뜻을 풀이해 주셨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