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신 그리스도 주일 / 연중34주 (나해) 1

연중34주 왕이신 그리스도주일은 11월 20일과 26일 사이의 주일입니다.

본기도

영원하신 하느님, 하느님은 우리 주님이시며 왕이신 그리싀도 안에서 만물을 회복하시나이다. 구하오니, 죄로 인하여 갈라진 이 세상을 주님의 온유한 사랑으로 하나가 되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함께 한 분 하느님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하나이다. 아멘.

사무하 23:1-7

이것은 다윗이 남긴 마지막 말이다.

.     야곱의 하느님께서 기름 부어 세우신 자요,
.     이스라엘의 수호자가 귀여워하시는 자,
.     이새의 아들 다윗의 말이다.
.     가장 높으신 분이 세우신 영웅의 말이다.
2    야훼께서 나에게 영감을 주시어 말씀하셨다.
.     당신의 말씀을 내 혀에 담아주셨다.
3    야곱의 하느님께서 말씀하셨다.
.     이스라엘의 바위 되시는 이가 나에게 말씀하셨다.
.   “백성을 정의로 다스리는 자,
.     하느님 두려운 줄 알고 왕노릇 할 자,
4    그는 아침에 터져 오는 햇빛,
.     구름이 걷힌 아침의 해 같아,
.     이슬을 머금은 푸성귀가 땅에서
.     이 빛을 받아 자란다.”
5    야훼께서 나와 영원한 계약을 맺으시고,
.     조목조목 잘 지켜주셨는데
.     하느님께서 붙드시는 나의 왕실이 어찌 흔들리랴?
.     하느님께서 나를 좋아하시어 번번이 구해 주셨는데,
.     나의 왕실이 어찌 번성하지 않으랴?
6    그러나 하늘 두려운 줄 모르는 자들은
.     마치 빈들의 가시나무 같아
.     사람들이 집었다가도 곧 내버린다.
7    쇠꼬챙이나 창대를 가지지 않고는
.     건드리지 못할 것들,
.     불에 살라 태워버릴 수밖에.

시편 132:1-12(13-18)

1    주여,
.     다윗을 생각해주소서.
.     
얼마나 애썼는지 생각하소서,
2    주님께 맹세하며,
.     야곱의 전능하신 분께 선서하며
.     
그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3  “주님 계실 장막을 마련하기까지 
.     
야곱의 전능하신 분이 계실 곳을 찾을 때까지,
4    나는 내 집에 들어가지 않겠습니다.
.     
잠자리에 들어 편히 쉴 수도 없습니다.
5    눈붙이고 잠들지 못하겠습니다.
.     
눈시울에 선잠조차 붙일 수가 없습니다.”
6    계약궤가 있다는 말을 에브라다에서 듣고
.     
야알 들에서 그것을 찾았습니다.
7    그분 계시는 곳으로 들어가자.
.     
그 발 앞에 엎드려 경배하자.
8    주여, 당신 쉬실 곳으로 가십시오.
.     
당신의 힘 깃들인 계약궤와 함께 가십시오.
9    당신의 사제들은 정의의 옷 펄럭이고 
.     
당신을 믿는 이들 입에서는
.     기쁨의 환성 터지게 하소서.
10  당신의 종 다윗에게 하신 맹세 
.     
몸소 기름부어 세우신 왕을 물리치지 마소서.
11  주께서 다윗에게 하신 맹세,
.     
어길 수 없는 진실한 맹세이십니다.
¶  “네 몸에서 난 후손을
.     
너에게 준 왕좌에 앉히리라.
12  네 후손이 나와의 계약을 지키고
.     내가 가르쳐 준 법대로 살면 
.     
대대로 네 뒤를 이어 왕위에 오르리라.”
[13 주, 시온을 택하시어
.     
여기에 계시기로 정하시며 이르기를,
14“이 곳은 영원히 나의 안식처,
.     
여기가 좋으니 나 여기 살리라.
15  시온에서 먹을 복을 듬뿍 내리고
.     
그 가난한 자들을 배불리 먹게 하리라.
16  그 사제들은 구원의 옷을 입고
.     신자들은 즐거운 환성을 올리리라.
17  여기에서 다윗이 뿔이 돋아나게 하고
.     내가 세운 왕의 등잔에 불을 켜 주리라.
18  그의 머리에는 빛나는 면류관을 씌워 주고
.     그의 원수들에게는 누더기를 입혀주리라.”]

⦿   영광이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     처음과 같이 지금도 그리고 영원히, 아멘.

묵시 1:4하-8

4 … 지금 계시고 전에도 계셨고 또 장차 오실 그분과 그분의 옥좌 앞에 있는 일곱 영신께서, 5 그리고 진실한 증인이시며, 죽음으로부터 제일 먼저 살아나신 분이시며, 땅 위의 모든 왕들의 지배자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여러분에게 은총과 평화를 내려주시기를 빕니다.

우리를 사랑하신 나머지 당신의 피로써 우리를 죄에서 해방시켜 주시고 6 우리로 하여금 한 왕국을 이루게 하시고 또 당신의 하느님 아버지를 섬기는 사제가 되게 하신 그분께서 영광과 권세를 영원 무궁토록 누리시기를 빕니다. 아멘.

7    그분은 구름을 타고 오십니다. 다니 7:13
.     모든 눈이 그를 볼 것이며
.     그분을 찌른 자들도 볼 것입니다.
.     땅 위에서는 모든 민족이 그분 때문에
.     가슴을 칠 것입니다. 즈가 12:10

꼭 그렇게 될 것입니다. 아멘.

8 ¶ 지금 계시고 전에도 계셨고 장차 오실 전능하신 주 하느님께서 “나는 알파요 오메가다.” 하고 말씀하셨습니다.

요한 18:33-37

… 33 빌라도는 다시 관저 안으로 들어가서 예수를 불러놓고 “네가 유다인의 왕인가?” 하고 물었다. 34 예수께서는 “그것은 네 말이냐? 아니면 나에 관해서 다른 사람이 들려준 말을 듣고 하는 말이냐?” 하고 반문하셨다. 35 빌라도는 “내가 유다인인 줄로 아느냐? 너를 내게 넘겨준 자들은 너희 동족과 대사제들인데 도대체 너는 무슨 일을 했느냐?” 하고 물었다. 36 예수께서는 이렇게 대답하셨다. “내 왕국은 이 세상 것이 아니다. 만일 내 왕국이 이 세상 것이라면 내 부하들이 싸워서 나를 유다인들의 손에 넘어가지 않게 했을 것이다. 내 왕국은 결코 이 세상 것이 아니다.” 37 “아무튼 네가 왕이냐?” 하고 빌라도가 묻자 예수께서는 “내가 왕이라고 네가 말했다. 나는 오직 진리를 증언하려고 났으며 그 때문에 세상에 왔다. 진리 편에 선 사람은 내 말을 귀담아듣는다.” 하고 대답하셨다.

“빌라도 앞에 선 예수”, James Tissot, https://www.brooklynmuseum.org/opencollection/objects/13490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Share on pri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