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3주 화요일

본기도

은혜로우신 하느님,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부활하시어 제자들에게 새로운 기쁨과 사랑을 베풀어 주셨나이다. 구하오니, 지금도 살아계신 주님의 사랑으로 우리가 새 힘을 얻어 부활하신 주님을 선포하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함께 한 분 하느님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하나이다. 아멘.

사도 7:51-8:1상

51 ¶ 이교도의 마음과 귀를 가진 이 완고한 사람들이여, 당신들은 당신네 조상들처럼 언제나 성령을 거역하고 있습니다. 52 당신들의 조상들이 박해하지 않은 예언자가 한 사람이나 있었습니까? 그들은 의로운 분이 오시리라고 예언한 사람들을 죽였지만 이제 당신들은 바로 그분을 배반하고 죽였습니다. 53 당신들은 천사들에게서 하느님의 율법을 받고도 그 규례를 지키지 않았습니다.”

54 ¶ 의회원들은 스데파노의 말을 듣고 화가 치밀어올라 이를 갈았다. 55 이 때 스데파노가 성령이 충만하여 하늘을 우러러보니 하느님의 영광과 하느님 오른편에 서 계신 예수님이 보였다. 56 그래서 그는 “아, 하늘이 열려 있고 하느님 오른편에 사람의 아들이 서 계신 것이 보입니다.” 하고 외쳤다. 57 그러자 사람들은 크게 소리를 지르며 귀를 막았다. 그리고 스데파노에게 한꺼번에 달려들어 58 성밖으로 끌어내고는 돌로 치기 시작하였다. 그 거짓 증인들은 겉옷을 벗어 사울이라는 젊은이에게 맡겼다. 59 사람들이 돌로 칠 때에 스데파노는 “주 예수님, 제 영혼을 받아주십시오.” 하고 부르짖었다. 60 그리고 무릎을 꿇고 큰소리로 “주님, 이 죄를 저 사람들에게 지우지 말아주십시오.” 하고 외쳤다. 스데파노는 이 말을 남기고 눈을 감았다.

8:1상 ¶ 사울은 스데파노를 죽이는 일에 찬동하고 있었다.

시편 31:1-5, 16

1    주여, 당신께 이 몸 피하오니, 다시는 욕보는 일 없게 하소서.
.    
바르게 판정하시는 하느님, 나를 구해 주소서.
2    귀 기울여 들어 주시고, 나를 빨리 건져 주소서.
.    
이 몸 피할 바위와 성채 되시어 나를 보호하소서.
3    당신은 정녕 나의 바위, 나의 성채이시오니
.    
주, 그 이름의 힘으로 나를 이끌어 데려가소서.
4    당신은 나의 은신처시오니
.    
나를 잡으려고 숨긴 그물에서 나를 건져 주소서.
5    진실하신 하느님, 나의 주여,
.    
이 영혼 당신 손에 맡기오니 건져 주소서.
16  나는 당신의 종이오니, 웃는 얼굴을 보여 주소서.
.    
한결같은 사랑으로 이 몸을 구하소서.

⦿   영광이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    
처음과 같이 지금도 그리고 영원히, 아멘.

요한 6:30-35

30 그들은 다시 “무슨 기적을 보여 우리로 하여금 믿게 하시겠습니까? 선생님은 무슨 일을 하시렵니까? 31 ‘그는 하늘에서 빵을 내려다가 그들을 먹이셨다. 칠십인역 시편 78:24(출애 16:15; 느헤 9:15 참조)’ 한 성경 말씀대로 우리 조상들은 광야에서 만나를 먹었습니다.” 하고 말했다. 32 예수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셨다. “정말 잘 들어두어라. 하늘에서 빵을 내려다가 너희를 먹인 사람은 모세가 아니다. 하늘에서 너희에게 진정한 빵을 내려주시는 분은 내 아버지이시다. 33 하느님께서 주시는 빵은 하늘에서 내려오는 것이며 세상에 생명을 준다.”

34 ¶ 이 말씀을 듣고 그들이 “선생님, 그 빵을 항상 저희에게 주십시오.” 하자 35 예수께서는 이렇게 대답하셨다. “내가 바로 생명의 빵이다. 나에게 오는 사람은 결코 배고프지 않고 나를 믿는 사람은 결코 목마르지 않을 것이다.

“당신이 하느님의 아들이거든 이 돌더러 빵이 되라고 해보시오 – 예수께서 광야에서 시험을 받으시다”, James Tissot, https://www.brooklynmuseum.org/opencollection/objects/4453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Share on pri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