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 성탄주간

1월 7일부터 12일 사이에 연중1주일이 시작되면 성탄주간이 아니라 연중1주간 성서정과표를 사용합니다.

본기도

성탄후 주간에 맞춰 성탄1주간 또는 성탄2주간 본기도를 드립니다.

성탄1주간

전능하신 하느님, 육신이 되신 말씀의 빛을 우리에게 비추어 주셨나이다. 비오니, 우리 마음에 비추신 그 빛을 따라 착한 행실로 그리스도의 영광을 나타내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함께 한 분 하느님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하나이다. 아멘.

성탄2주간

전능하신 하느님, 예수 그리스도의 참빛으로 이 세상을 밝혀 주셨나이다. 비오니, 우리도 이 빛과 사랑 안에 살면서 기쁨으로 충만하게 하시어, 세상을 비추는 빛이 되게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함께 한 분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하나이다. 아멘

1요한 4:7-10

7 ¶ 사랑하는 여러분에게 당부합니다. 우리는 서로 사랑합시다. 사랑은 하느님께로부터 오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사람은 누구나 하느님께로부터 났으며 하느님을 압니다. 8 사랑하지 않는 사람은 하느님을 알지 못합니다. 하느님은 사랑이시기 때문입니다. 9 하느님께서 당신의 외아들을 이 세상에 보내주셔서 우리는 그분을 통해서 생명을 얻게 되었습니다. 이렇게 해서 하느님의 사랑이 우리 가운데 분명히 나타났습니다. 10 내가 말하는 사랑은 하느님에게 대한 우리의 사랑이 아니라 우리에게 대한 하느님의 사랑입니다. 하느님께서는 당신의 아들을 보내셔서 우리의 죄를 용서해 주시려고 제물로 삼으시기까지 하셨습니다.

시편 72:1-7

1    하느님, 임금에게 올바른 통치력을 주시고, 임금의 아들에게 정직한 마음을 주소서.
2    당신의 백성에게 공정한 판결을 내리고 약한 자의 권리를 세워 주게 하소서.
3    임금이 의를 이루면 : 높은 산들이 백성에게 평화를 안겨주고 언덕들이 정의를 가져다주리라.
4    백성을 억압하는 자들을 쳐부수고 : 약한 자들의 권리를 세워 주며 빈민들을 구하게 하소서.
5    해와 달이 다 닳도록 그의 왕조 오래오래 만세를 누리게 하소서.
6    풀밭에 내리는 단비처럼, 땅에 쏟아지는 소나기처럼 그 은덕 만인에게 내리리니
7    정의가 꽃피는 그의 날에 저 달이 다 닳도록 평화 넘치리라.

⦿   영광이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처음과 같이 지금도 그리고 영원히, 아멘.

마르 6:34-44

34 예수께서 배에서 내려 군중이 많이 모여 있는 것을 보시고 [A]목자 없는 양과 같은 그들을 측은히 여기시어 여러 가지로 가르쳐주셨다. 35 저녁때가 되자 제자들이 예수께 와서 “여기는 외딴 곳이고 시간도 이미 늦었습니다. 36 그러니 군중들을 헤쳐 제각기 음식을 사 먹도록 농가나 근처 마을로 보내는 것이 좋겠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37 예수께서 “너희가 먹을 것을 주어라.” 하고 이르시자 제자들은 “그러면 저희가 가서 빵을 이백 데나리온 어치나 사다가 먹이라는 말씀입니까?” 하고 물었다. 38 그러자 예수께서는 “지금 가지고 있는 빵이 몇 개나 되는가 가서 알아보아라.” 하셨다. 그들이 알아보고 돌아와서 “빵 다섯 개와 물고기 두 마리가 있습니다.” 하자 39 예수께서는 제자들에게 군중을 풀밭에 떼지어 앉게 하라고 이르셨다. 40 군중은 백 명씩 또는 오십 명씩 모여 앉았다. 41 예수께서는 빵 다섯 개와 물고기 두 마리를 손에 드시고 하늘을 우러러 감사의 기도를 드리신 다음, 빵을 떼어 제자들에게 주시며 군중들에게 나누어주라고 하셨다. 그리고 물고기 두 마리도 모든 사람에게 나누어주셨다. 42 사람들은 모두 배불리 먹었다. 43 그리고 남은 빵조각과 물고기를 주워 모으니 열두 광주리에 가득 찼으며 44 먹은 사람은 남자만도 오천 명이나 되었다.

[A] 수 27:17(1열왕 22:17; 에제 34:5 참조).

빵 다섯 개, 물고기 두마리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Share on pri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