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9주 월요일 (홀수해)

본기도

영원하신 하느님, 우리의 믿음에 성령을 더하여 주시나이다. 비오니, 옛 생활을 버리고 오직 우리 앞에 약속된 구원의 길을 다 달려서 영원한 기쁨의 면류관을 얻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함께 한 분 하느님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하나이다. 아멘.

1베드 1:3-9

3 ¶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 하느님을 찬양합시다. 하느님께서는 당신의 크신 자비로 우리를 다시 낳아주시고 예수 그리스도를 죽은 자들 가운데서 다시 살리심으로써 우리에게 산 희망을 안겨주셨습니다. 4 그리고 여러분을 위하여 썩지 않고 더러워지지 않고, 시들지도 않는 분깃을 하늘에 마련해 두셨습니다. 5 하느님께서는 여러분의 믿음을 보시고 당신의 힘으로 여러분을 보호해 주시며 마지막 때에 나타나기로 되어 있는 구원을 얻게 하여주십니다. 6 그러므로 기뻐하십시오. 여러분이 지금 얼마 동안은 갖가지 시련을 겪으면서 슬퍼할 수밖에 없겠지만 7 그것은 여러분의 믿음을 순수하게 만들기 위한 것입니다. 결국 없어지고 말 황금도 불로 단련을 받습니다. 그러므로 황금보다 훨씬 더 귀한 여러분의 믿음은 많은 단련을 받아 순수한 것이 되어 예수 그리스도께서 나타나시는 날에 칭찬과 영광과 영예를 차지하게 될 것입니다. 8 여러분은 그리스도를 본 일이 없으면서도 그분을 사랑하고 그분을 보지 못하면서도 믿고 있으며 또 말할 수 없는 영광스러운 기쁨으로 넘쳐 있습니다. 9 그것은 여러분의 믿음이 결국 영혼을 구원하였기 때문입니다.

시편 15

1    주여! 당신 장막에서 살 자
.     누구이며 
.     
당신의 거룩한 산에 머무를 자
.     누구입니까?
2    허물없이 정직하게 살며
.     
마음으로부터 진실을 말하고
3    남을 모함하지 않으며
.     
이웃을 해하거나, 친지를 모욕하지 않는 사람.
4    주님 눈 밖에 난 자를 얕보되
.     주님 두려워하는 이는 높이는 사람 
.     
손해를 볼지라도 맹세한 것을 지키고,
5    이자를 받으려고 돈을 꾸어주지 않으며,
.     
뇌물을 받고 무죄한 자를 해치지 않는 사람,
.     이렇게 사는 사람은
.     
영원히 흔들리지 아니하리라.

⦿   영광이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     처음과 같이 지금도 그리고 영원히, 아멘.

마르 12:1-12

예수께서 비유를 들어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어떤 사람이 포도원을 하나 만들어 울타리를 둘러치고는 포도즙을 짜는 확을 파고 망대를 세웠다(이사 5:1-2). 그리고 소작인들에게 그것을 도지로 주고 멀리 떠나갔다. 2 포도 철이 되자 그는 포도원의 도조를 받아오라고 종 하나를 소작인들에게 보냈다. 3 그런데 소작인들은 그 종을 붙잡아 때리고는 빈손으로 돌려보냈다. 4 주인이 다른 종을 또 보냈더니 그들은 그 종도 머리를 쳐서 상처를 입히며 모욕을 주었다. 5 주인이 또 다른 종을 보냈더니 이번에는 그 종을 죽여버렸다. 그래서 더 많은 종을 보냈으나 그들은 이번에도 종들을 때리고 더러는 죽였다. 6 주인이 보낼 사람이 아직 하나 더 있었는데 그것은 그의 사랑하는 아들이었다. 마지막으로 주인은 “내 아들이야 알아주겠지.” 하며 아들을 보냈다. 7 그러나 소작인들은 “저게 상속자다. 자, 죽여버리자. 그러면 이 포도원은 우리 차지가 될 것이다.” 하며 서로 짜고는 8 그를 잡아죽이고 포도원 밖으로 내어던졌다. 9 이렇게 되면 포도원 주인은 어떻게 하겠느냐? 그는 돌아와서 그 소작인들을 죽여버리고 포도원을 다른 사람들에게 맡길 것이다.

10 ¶ 너희는 성서에서,
.    ‘집 짓는 사람들이 버린 돌이
.     모퉁이의 머릿돌이 되었다.
11  주께서 하시는 일이라,
.     우리에게는 놀랍게만 보인다.’
.     시편 119:22-23

한 말을 읽어본 일이 없느냐?”

12 ¶ 이 비유를 들은 사람들은 그것이 자기들을 두고 하신 말씀인 것을 알고 예수를 잡으려 하였으나 군중이 무서워서 예수를 그대로 두고 떠나갔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