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21주 목요일 (홀수해)

연중21주는 8월 21일과 27일 사이의 주일부터 시작합니다. (세례요한의 참수, 홍색)

본기도

주 하느님, 세례 요한의 탄생과 죽음을 통하여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오실 길을 예비하게 하셨나이다. 구하오니, 세례자 요한이 진리와 정의를 위하여 생명을 바쳤듯이 우리도 항상 진리와 전의를 위하여 기꺼이 헌신하게 하소서. 성부와 성령과 함께 한 분 하느님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하나이다. 아멘.

1데살 3:7-13

7 교우 여러분, 우리는 여러분의 소식을 듣고 여러분의 믿음을 알게 되어 이 모든 고난과 역경을 겪으면서도 위로를 받았습니다. 8 여러분이 주님께 대한 믿음을 굳게 지키고 있으니 우리는 지금 정말 사는 보람이 있습니다. 9 우리는 여러분의 일로 해서 우리 하느님 앞에서 큰 기쁨을 맛보고 있습니다. 그 모든 기쁨을 생각하면 우리는 어떻게 하느님께 감사를 드려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10 우리는 여러분을 다시 만나 여러분의 믿음에 부족한 것을 채워줄 수 있게 되기를 밤낮으로 간절히 기도하고 있습니다.

11 ¶ 하느님 우리 아버지와 우리 주 예수께서 친히 우리의 길을 잘 열어, 우리가 여러분에게 갈 수 있게 되기를 빕니다. 12 그리고 주님께서 여러분의 사랑을 키워주시고 풍성하게 해주셔서 우리가 여러분을 사랑하듯이 여러분도 서로 사랑하고 또 모든 사람을 사랑하게 되기를 빕니다. 13 그리하여 여러분의 마음이 굳건해져서, 우리 주 예수께서 당신의 모든 성도들과 함께 다시 오시는 날, 우리 아버지 하느님 앞에 거룩하고 흠없는 사람으로 나설 수 있게 되기를 빕니다.

시편 90:13-17

13  주여, 돌이키소서. 언제까지 노하시렵니까?
     
당신의 종들을 불쌍히 여기소서.
14  동틀녘에 당신의 사랑으로 한껏 배불러
     
평생토록 기뻐 뛰며 노래하게 하소서.
15  우리가 고생한 그 날수만큼,
     
어려움을 당한 그 햇수만큼 즐거움을 누리게 하소서.
16  당신의 종들에게 당신께서 이루신 일들을,
     
또 그 후손들에게 당신의 영광을 드러내소서.
17  주, 우리 하느님, 우리를 어여삐 여기시어
     우리 손이 하는 일 잘 되게 하소서.
     
우리 손이 하는 일 잘 되게 하소서.

⦿   영광이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 
     
처음과 같이 지금도 그리고 영원히, 아멘.

마태 24:42-51

42 이렇게 너희의 주인이 언제 올지 모르니 깨어 있어라. 43 만일 도둑이 밤 몇 시에 올는지 집 주인이 알고 있다면 그는 깨어 있으면서 도둑이 뚫고 들어오지 못하게 할 것이다. 44 사람의 아들도 너희가 생각지도 않은 때에 올 것이다. 그러니 너희는 늘 준비하고 있어라.”

45 ¶ “어떤 주인이 한 종에게 다른 종들을 다스리며 제때에 양식을 공급할 책임을 맡기고 떠났다면 어떻게 하여야 그 종이 과연 충성스럽고 슬기로운 종이겠느냐? 46 주인이 돌아올 때에 자기 책임을 다하고 있다가 주인을 맞이하는 종이 아니겠느냐? 그런 종은 행복하다. 47 나는 분명히 말한다. 주인은 모든 재산을 그에게 맡길 것이다. 48 그러나 그가 만일 악한 종이어서 속으로 주인이 더디 오려니 생각하고 49 다른 종들을 때리고 술친구들과 함께 먹고 마시기만 한다면 50 생각지도 않은 날, 짐작도 못한 시간에 주인이 돌아와서 그 꼴을 보게 될 것이다. 51 주인은 그 종을 자르고 위선자들이 벌받는 곳으로 보낼 것이다. 거기에서 그는 가슴을 치며 통곡할 것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Share on pri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