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도 함께 야훼를 예배할 수 있다